배우 권율&김태훈, 제16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 개•폐막식 사회자 선정!

제16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 개막식 사회를 맡은 배우 권율(왼쪽), 폐막식 사회를 맡은 배우 김태훈(오른쪽)

/ <사진= 사람엔터테인먼트, 리틀빅픽쳐스 제공>

 

배우 권율과 김태훈이 제16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16th Asiana International Short Film Festival, 집행위원장 안성기) 개폐막식 사회자로 선정됐다.

개막식은 배우 권율이, 폐막식은 작년에 이어 배우 김태훈이 맡게 된다. 사회자로서 두 배우의 안정된 진행 능력은 이미 다양한 영화제에서 인정받아 기대를 모은다.

개막식 사회자 권율은 영화 <명량>, <최악의 하루>, <챔피언>, 드라마 <귓속말>, <보이스 2> 등 매 작품마다 다양한 캐릭터를 연기하며 활발한 연기 활동을 펼치고 있다. 또한 여러 차례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 개막식에 참여하며 단편영화에 대한 애정을 보여왔다. 특히, 지난해 영화제 폐막식에는 영화 <사냥>에 함께 출연했던 집행위원장 안성기와의 인연으로 깜짝 등장, 경품 추첨을 진행하며 관객들에게 큰 호응을 받았다.

폐막식 사회를 맡은 배우 김태훈은 지난해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작 <유리정원>, 개봉 예정작 <말모이> 등에 출연하며 꾸준히 연기 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또한, 김태훈은 제7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에서 단편의 얼굴상을 수상, 다음 해에 특별심사위원을 맡았으며, 이후 매년 폐막식 사회자로 영화제와 끈끈한 관계를 이어오고 있다.

제16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는 오는 11월 1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6일간 씨네큐브 광화문과 CGV피카디리1958에서 열리며 11월 6일 마무리될 예정이다.

2018년 10월 25일 / In 언론보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