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배우 조진웅, 제14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 특별 심사위원 위촉!

영화배우 조진웅

제14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 특별 심사위원 위촉!

 

 

배우 조진웅이 제14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The 14th Asiana International Short Film Festival, 집행위원장 안성기) 특별 심사위원에 위촉됐다.

 

제14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에서 특별 심사위원으로 활약하게 될 조진웅은 ‘단편의 얼굴상’ 을 수상할 배우를 선정한다. ‘단편의 얼굴상’은 경쟁부문 본선 진출작 중 국내 우수 단편영화 연기자에게 주어지는 상이다. 매년 한국영화계를 대표하는 배우와 전년도 ‘단편의 얼굴상’ 수상 배우가 특별 심사위원으로 위촉되어 함께 그해의 수상자를 뽑는다.

 

올해 심사위원으로 위촉된 조진웅은 2004년 영화 <말죽거리 잔혹사>로 데뷔해 <고지전>, <뿌리깊은 나무>, <범죄와의 전쟁>, <암살>, <시그널> 등에 출연하면서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오가며  스펙트럼 넓은필모그래피를 쌓아왔다. 또한 조진웅은 영화 <사냥>을 통해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 집행위원장인 배우 안성기와 호흡을 맞추었으며, 작년에는 영화제 개막식에 참석해서 자리를 빛내기도 했다.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는 그간 ‘단편의 얼굴상’을 통해 영화 <명량>, <설행_눈길을 걷다>의 김태훈,  영화 <12번째 보조사제>, 드라마 <오 나의 귀신님>의 이학주 등 우수한 배우들을 발굴했다. 전년도에 영화 <쉘터>를 통해 ‘단편의 얼굴상’을 수상한 배우 이주원 역시, 영화 <혼자>를 통해 제20회 부산국제영화제에서 ‘올해의 배우상’을 수상하며 호평을 받았다.

 

‘단편의 얼굴상’은 한국 영화계의 숨은 보석을 발굴한다는 점에서 특별한 의미를 가진다. 다양한 작품을 통해 이미 연기력을 인정 받은 조진웅이 이번 영화제에서 선택할 배우는 누가 될 것인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전 세계의 다채로운 단편영화들을 한 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는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는 오는 11월 3일(목)부터 8일(화)까지 씨네큐브 광화문에서 만나볼 수 있다.

 

 

 

※ 별첨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 역대 특별 심사위원

 

영화제 횟수
특별 심사위원
제1회 (2003)
제2회 (2004)
제3회 (2005) 김민선, 칼 윤
제4회 (2006) 김지수, 정인기
제5회 (2007) 이미연, 전수지
제6회 (2008) 김혜수, 정보훈
제7회 (2009) 손예진, 이선희
제8회 (2010) 하지원, 김태훈
제9회 (2011) 공효진, 이명행
제10회 (2012) 윤은혜, 최병화
제11회 (2013) 이정재, 이현욱
제12회 (2014) 정우성, 오유진
제13회 (2015) 장동건, 이학주
제14회 (2016) 조진웅, 이주원

 

 

2016년 9월 27일 / In 언론보도